최근본매물
  • 리스트가 없습니다
한라, 종로 숭인동 오프스텔 공사 수주
[ 2019-06-28 ]
547실 723억원 규모…신설동 및 동묘앞 등 교통망 풍부
  • [뉴스토마토 최용민 기자] 한라는 티움21과 ‘종로 숭인동 오피스텔 신축공사’(약 723억원) 계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종로 한라비발디는 서울 종로구 숭인동 1425번지 일대 위치하며, 연면적 3만5622.12㎡(1만775.69평), 지하5층~지상21층 오피스텔 547실(전용면적 19.7~79.2㎡타입)과 오피스 사무실(2~3층), 상가(지하1층~지상2층)로 조성된다. 공사기간은 실 착공 후 33개월이다. 8월 분양 예정이다.
     
    종로 한라비발디는 서울 중심부 종로, 동대문, 청량리, 왕십리 상권의 중심에 위치해 배후수요가 풍부할 뿐 아니라 왕십리뉴타운, 용두5구역, 용두6구역, 신설1구역 등 인근지역 지속적인 재개발로 입지 가치가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도보로 이동가능한 거리에 신설동(1호선, 2호선, 우이신설), 동묘앞(1호선, 6호선) 지하철 4개 호선이 지나가고 서울 동서남북 전역으로 이동 용이한 대중교통망을 갖추고 있다. 사업지 인근에 이마트, 롯데마트, 백화점, 시장, 병원 등 생활편의시설 다수 근접해 있다.
     
    청계천을 끼고 사업지 바로 앞 공원조성이 예정돼 있어 도심속 쾌적한 자연환경을 경험할 수 있다. 종로구는 1인 가구 비율이 높고, 소형 원룸 임차수요가 풍부한 20대 연령층이 다수 있어 향후 임차, 투자수요 확보에도 용이할 것으로 보인다.
     
    특히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최고의 공공건축가인 이로재종합건축사 사무소 승효상 건축가가 건축설계를 담당한다. 청계천, 광화문 등 공용공간 설계를 담당한 서안 정영선 대표가 조경설계를 담당한다. 차별화된 혁신적인 건축, 조경설계로 서울 북부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라 관계자는 "앞으로도 우수한 실적을 보유한 시행사와 파트너쉽을 강화하고 좋은 입지를 선별적으로 공략하는 등 양질의 프로젝트 발굴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종로 숭인동 한라비발디 오피스텔 투시도. 사진/한라
     
    최용민 기자 yongmin03@etomato.com
목록
Rtomato TV Live